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18.12.14 17:25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59227
발행일: 2017/08/01  편집부
경기도의회 진용복 도의원, 용인 초당고등학교 현지 방문
- 위해성 논란, 용인 초당고등학교 인조잔디 교체 논의 -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진용복(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학교 운동장 인조잔디 교체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지난달 27일 용인시 초당고등학교 방문에 이어 지난달 31일 학부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방문 및 간담회는 초당고등학교 인조잔디 운동장의 유해성 검사 결과 납성분이 검출됨에 따라 인조잔디 운동장의 재시공을 논의하기 위한 것으로, 진용복 의원은 직접 현장을 찾아가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며 해결책을 함께 논의 했다.

 

초당고등학교 인조잔디 운동장은 지난 2014년 유해성 검사 결과, 충진재에서 허용기준 이하의 납이 검출(22/, 허용기준: 90/)검출됐으며, 인조잔디의 심한 마모로 학생과 학부모들의 지속적인 민원이 제기됐다.

 

진 의원은 인조잔디 교체시공과 관련해 시설 개선의 필요성에 대해 학교 관계자 등과 인식을 같이 했으며, 학생과 지역주민의 운동장 이용 현황 등을 점검하고 향후 경기도의회 차원의 개선방안을 면밀히 검토키로 했다.

 

진 의원은 학생의 건강권을 보장하고 쾌적한 학교 환경을 조성하는 것은 경기도의원으로서 중요한 책무라며, “초당고등학교 인조잔디 운동장의 재시공 방향을 학교운영위윈회 및 학교 담당자와 함께 진지하게 검토하고 환경 친화형 운동장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예산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권중철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