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2.5.11 14:38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98747
발행일: 2022/05/10  편집부
용인시, 어린이건강식생활체험관 운영 재개...올바른 식습관 학습 기회 제공

용인시는 오는 67일부터 '어린이건강식생활체험관' 운영을 재개한다고 10일 밝혔다.

 

어린이건강식생활체험관은 용인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가 명지대학교 산학협력관 내에 식생활 교육에 체험과 놀이를 접목해 운영 중인 시설이다.

 

어린이 위생, 영양교육, 요리교실 등 수업을 할 수 있는 공간과 8개 테마의 놀이공간을 갖추고 있다.

 

어린이건강식생활체험관 치카마을 교육 모습
 


교육 시간은 8월까지는 평일 1030분부터 1130분까지로 20명씩 하루 한 차례 운영하고, 9월부터 하루 3회까지 교육 시간을 늘릴 계획이다.

 

교육에 참가하고자 하는 어린이집 또는 유치원은 '용인시어린이건강식생활체험관홈페이지(www.yitomaplay.or.kr)에서 신청하면 된다. 교육 대상은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어린이건강식생활체험관 뽀득마을에서 손씻기 교육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시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체험관을 찾아 올바른 식습관을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어린이 건강을 지키기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교육기회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명지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지난 2013년부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를 운영해왔으며, 식단·레시피 개발이 어려운 100인 미만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대상으로 맞춤형 지원을 해왔다.

 

김영수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