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19.8.16 17:01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71645
발행일: 2019/07/19  편집부
화성소방서, 생명을 구한 영웅들 중증환자 세이버 인증서전달

화성소방서(서장 장재구)718, 19, 223일 동안 중증환자에 대한 신속하고 정확한 구급활동으로 소중한 생명을 살려낸 구급대원 24명에게 중증환자 세이버 인증서를 수여했다.

 

중증환자 세이버에는 하트세이버, 트라우마세이버, 브레인세이버 세 가지 종류가 있다. ‘하트세이버란 심정지로 죽음의 위험에 놓인 환자를 신속하고 정확한 심페소생술로 소생시킨 소방공무원 또는 일반인에게 수여하는 상이고, ‘트라우마세이버란 중증외상 환자에 대한 정확하고 적극적인 현장처치로 생명을 지키고 장애율을 낮춘 소방공무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며, ‘브레인세이버는 급성뇌졸중 환자를 신속정확한 판단으로 처치하여 후유증 최소화에 기여한 소방공무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이번 상반기 수여식에는 하트세이버 23명과 트라우마세이버 1명에게 인증서를 수여했다. 이번에 하트세이버를 수여한 대원 중 인증서 최다보유자는 7회 하트세이버 수여자가 있으며, 23명은 평균 3회 하트세이버로 선정된 베테랑 구급대원들이다. 특히, 이번 상반기 중증환자 세이버에 경기도 최초 트라우마세이버가 화성소방서에서 선정돼 그 의미가 크다.

 

이날 인증서를 수여한 구급대원들은 의식이 없는 위급한 사람을 발견하면 즉시 119에 신고 후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고 주변에 도움을 요청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장재구 화성소방서장은 항상 사명감을 갖고 귀중한 생명을 살리기 위해 최선을 다해준 대원들과 시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또한, “최초 목격자의 신속한 심폐소생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누구나 위급한 상황에서 심폐소생술을 시행할 수 있도록 범국민 심폐소생술교육(CPR) 및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을 홍보하고, 심정지환자의 소생율을 높여야한다고 전했다.

 

박상래 기자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