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1.9.16 17:44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91149
발행일: 2021/06/16  편집부
수원시, 엉터리 행정 드러나

- 주소지와 다른 번지에서 건축물대장

- 농림지역에 불법 건축물 난립



수원시 소유 건축물들이 주소지와 다른 건축물대장 발급되는가 하면, 무허가 건립·난립 논란이 되고 있다.

 

수원리틀야구장의 경우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592번지로 사택과 정수장 시설 건축물 대장은 주소지와 다른 영통구 하동 655-4번지 외 1필지로 등재, 행정에 오점을 남기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수원시 권선구 고색동 904-4번지 농림지역 내에는 서수원체육공원 관리사무소 겸 현대식화장실까지 무허가로 관리되고 있다.



이와 관련 정보공개 신청한 내용에 관계자는 행정 착오로 건축물 대장이 미비하였으나, 현재는 권선구 고색동이 아닌 오목천동 904-4번지 내에서 건축물 대장을 확인할 수 있다.”고 했다.

 

취재진이 다시 오목천동 904-4번지 건축물대장을 확인해보니 발부가 되지 않고 있다.

 

이렇게 수원시는 오락가락 행정으로 시민들이 믿지 못하는 행정 처리로 오해를 사고 있다.

 

한편 농림지역 권선구 고색동 904-4번지 외 30여 필지 서수원체육공원은 각종 행사시설로 운영되고 있어, 공간정보구축 및 관리 등에 관한 규칙 제81조 의거 지적법을 어겨가며 직무태만으로 불거지고 있다.

 

 

김효경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