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2.11.25 17:36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202091
발행일: 2022/09/30  편집부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30일 개막
- 9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총 4일간 안성맞춤랜드·안성천에서 열려

안성시(시장 김보라)4년 만에 대면으로 만나는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의 서막을 알렸다.

 

이번 축제는 안성맞춤랜드와 안성천, 두 곳에서 930일부터 103일까지 총 나흘간 열린다. 그동안 코로나19 등 힘들었던 시민들에게 위로와 응원을 건네는 것 토닥토닥, 쓰담쓰담을 슬로건으로 내걸고 화합의 장을 펼친다.

 

축제 첫날인 30일 저녁 7시부터 진행되는 개막식에는 한석준 아나운서와 국악인 박애리가 사회를 맡는다. 금의환향이라는 주제로 전통 시나위팀과 박은하 명인(쇠춤 일인자)이 조선시대 여성 꼭두쇠인 바우덕이를 소환하여 안성시민에게 위로와 감동을 선사한다. 안성맞춤랜드 축제장 특설 무대에서는 KBS 1TV ‘6시내고향을 통해 줄타기 공연 등 축제장 풍경이 생방송으로 방영될 예정이다.

 

   


둘째 날인 1, 안성맞춤랜드 메인무대에서는 세계마당 아티스트 페스티벌에서 창작 마당극으로 대상을 수상한 창작극단 깍두기가 연희 뮤지컬 심청전을 선보인다. 안성천에서는 국악 퓨전 콘서트, 7080 콘서트, 어쿠스틱 콘서트 등 각종 공연이 즐거움을 더한다.

 

셋째 날에는 안성 남사당 풍물단의 오프닝 공연이 예정되어있으며 전통 무용을 기반으로 가무악극 홀로그램 무용극, 국악단 소리개와타 타악그룹 타고의 국악 콘서트, 클래식 콘서트 등 다채로운 공연을 마련했다. 안성천무대에서는 MZ세대를 대표하는 스트릿 댄스와 전통 무용이 결합된 공연, 시민들의 안성가요제가 열린다.

 

축제 마지막 날에는 4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하는 페막식이 진행된다. 화룡점정을 주제로 퓨전 국악그룹 AUX, 윤명화 무용단, 국악인 남상일, 안성시립 남사당바우덕이 풍물단 등이 피날레를 장식한다.

 

바우덕이 축제 관계자는 그동안 대면으로 진행하지 못했던 공연의 갈증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며 남녀노소 어우러지는 풍성한 볼거리가 준비되어 있으니 많이 오셔서 즐기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는 남사당 전통 문화와 바우덕이의 예술 정신을 계승 및 발전시키고자 2001년에 개최된 이래, 2006년 유네스코 공식 자문 협력 기구인 CIOFF의 공식 축제 지정, 2019년 문화체육관광부 문화관광축제 최우수축제 및 경기도 관광 대표 축제 선정, 2022년 제10회 대한민국 축제 콘텐츠 대상을 수상했다.


권중섭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