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1.6.14 15:30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joongboonews.com/news/190269
발행일: 2021/05/13  편집부
용인도시공사, '화장실 내 불법촬영 근절 합동감시단' 가동

-‘불법촬영 걱정없는 안심 공중화장실’조성 위해 
- 용인시 여성가족과와 합동으로 관내 48개소 점검 수행


용인도시공사는 지난 12일 관내 48개소 화장실 내 불법촬영기기 설치 여부 확인을 위해 용인시 여성가족과 여성정책팀과 합동으로 시설 점검에 나섰다. 이날 점검은 최근 급증하는 불법촬영 범죄에 대응하고 다중이용 장소에서의 주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진행됐다.  

공사는 통일공원, 역북 소공원 및 각 지역 어린이 공원 등 수탁관리 운영 중인 공중화장실 내 불법촬영 행위 예방을 위해 용인시와 합동 점검반을 편성하여 연중 정기 점검을 수행하고 있다. 

이날 점검은 적외선 탐지 장비를 통한 불법 촬영장치 탐색과 설치 흔적 조사 외에 비상벨 작동 여부 확인 및 파손시설 수리 등 위험요인 제거 작업도 아울러 진행됐다.

용인도시공사 관계자는“불법카메라 탐지 활동은 일회성 단속이 아닌 지속적 정기 점검 계획에 따라 실시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근절문화를 조성하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 환경이 정착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빈틈없는 점검 노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효경 기자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