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19.11.11 17:05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61196
발행일: 2017/12/27  편집부
(재)용인문화재단, 윤동주 탄생 100주년 기념 시 그림전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정찬민)은 오는 12월 27일부터 2018년 1월 27일까지 ‘윤동주 탄생 100주년 기념 시 그림전 '별 헤는 밤'(이하 ‘별 헤는 밤’전)을 용인포은아트갤러리에서 개최한다.


‘별 헤는 밤’전은 용인문화재단과 대산문화재단(이사장 신창재), 교보문고(대표 이한우)가 공동 주최하는 문학그림전으로, 올해 윤동주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기획되었다.


이번 전시는 참여화가 6명(강경구, 김선두, 김섭, 박영근, 이강화, 정재호)이 '별 헤는 밤'수록 시 전편을 읽고 33편을 선정해 작품으로 형상화했다.


각각의 화가들은 텍스트에 머물러 있던 윤동주의 시를 미술의 영역으로 불러내어 일제 강점기 시대의 폭력을 내면의 세계로 응시한 윤동주 시 속 이미지를 개성적으로 표현했다.


용인문화재단은 시민들이 문학과 그림에 좀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전시 기간 중 윤동주의 시가 프린트된 도화지에 시화를 그려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상시 마련하고, 2018년 1월 9일부터 26일 동안 매주 화, 금(총 6회)에 캘리그라피의 기초를 배우고 윤동주의 시를 캘리그라피로 써보는 전시연계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효경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