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18.12.13 15:10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62229
발행일: 2018/03/07  편집부
남경필경기도지사 “아동양육시설 종사자 근무여건 개선할 것”
-7일 경기도 아동복지시설 종사자들과 오찬 간담회-
- 현장 이야기 청취, 양육시설 대체인력 지원, 처우개선 현실화 등 검토-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아동복지시설 종사자들을 초청해 “아이들이 소외받거나 방치되지 않고 건강히 자랄 수 있도록 아동양육시설 종사자의 처우개선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7일 경기도 굿모닝하우스(옛 경기도지사 공관)에서 아동복지시설장 26명이 초청된 가운데 진행된 오찬 간담회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 보호가 필요한 아동들에게 가족이자 튼튼한 울타리 역할을 하는 아동복지시설 종사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현장의 이야기를 직접 듣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한 관계자들은 현장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남 지사에게 ▲양육시설 근무 생활지도원의 인력 지원 ▲2018년 기준의 보건복지부 인건비 가이드라인 지원기준 적용을 요청했다.


이에 남 지사는 “올해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대체인력 지원사업이 추진되고 있어 종사자 교육이나 휴가 시 대체인력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2교대 근무 등 아동복지시설 종사자들의 어려운 근무여건을 개선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남 지사는 “아동복지시설에서 요구한 아동양육시설 종사자 처우개선을 위한 인건비 지원 기준 현실화 등을 적극 검토하겠다”며 “힘든 여건 속에서 사랑과 열정으로 아동들을 성장 시켜준 종사자들에게 감사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남 지사는 “저출산 시대, 가장 큰 선물이자 미래의 주역인 아동들이 소외 받거나 방치되지 않고 건강히 행복하게 자랄 수 있는 경기도가 되도록 현장 종사자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동원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