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19.11.22 17:07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74449
발행일: 2019/10/24  편집부
국내 돼지열병 치료에 대한 대마잎 사용 실험 건

안녕하십니까? 우리 농림축산식품 업무에 관심을 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귀하께서 국민신문고를 통해 농식품부 업무와 관련하여 제안해 주신 민원(1AB-1910-004145)에 대해 안내 드립니다.

귀하께서 경기도에 제출하여 우리 농림축산식품부로 이첩된 민원(1AB-1910-004145)에 대해 답변드리겠습니다.

귀하께서 제안 내용은 “국내 아프리카돼지열병 치료에 대한 대마잎 사용 실험”에 관한 것으로 이해(또는 판단)됩니다.

가. 아프리카돼지열병은 사육돼지, 야생멧돼지 등 돼지 종류만 감염되는 가축전염병입니다. 2019년 9월16일부터 우리나라에서 발생된 이후로 피해가 보고되고 있어, 귀하께서도 걱정이 되어 제안을 해 주신 점에 감사드립니다.

나. 귀하께서 제안하신 "국내 아프리카돼지열병 치료에 대한 대마잎 사용 실험" 건에 대하여 검토의견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우리나라 포함 전 세계적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에 감염이 확인된 돼지는 발견 즉시 전 두수 살처분을 실시하며 치료하지 않습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바이러스는 특성 상 환경에서 오랫동안 생존할 수 있고(환경 저항성이 높음), 감염 후 살아남은 동물은 상당히 장기간 몸 안에 바이러스를 보유하기 때문에 신속하게 감염 동물을 검색하여 제거하는 것이 효과적으로 질병 확산을 막는 방법으로 사료됩니다.

2) 그럼에도 불구하고, 귀하께서 대마잎을 아프리카돼지열병 치료제(동물용의약품)로서 사용하고자 하신다면, 돼지의 건강과 공중보건을 위해 동물용의약품 안전성 및 유효성 심사절차를 걸쳐 제조 허가가 필요합니다. 동물용의약품의 제조 허가를 위해서는 대마잎의 아프리카돼지열병 치료 효과가 과학적으로 입증되어야 합니다.

3) 저희 농림축산검역본부 해외전염병과는 아프리카돼지열병 국가표준진단실험실로서 현재 발생 중인 아프리카돼지열병을 신속하게 진단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국가 방역상황, 예산, 전문인력, 및 특수 차폐시설(생물안전3등급 실험실)을 고려
하여 국가연구개발사업으로 채택된 연구과제에 한하여 공동 연구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4) 따라서, 이번 국민 제안을 통한 귀하께서 제안하신 "국내 아프리카돼지열병 치료에 대한 대마잎 사용 실험" 제안은 채택이 어렵다고 판단되며, 다음과 같이 대안 방안을 말씀드립니다.

첫째로, 국가연구개발사업(예,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www.ipet.re.kr)에 채택되어 검역본부와 공동연구 수행 방안,

둘째로, 국외 공인 아프리카돼지열병 연구기관에 실험 의뢰하시어 대마잎의 아프리카돼지열병 치료제로서 효과를 입증하는 방안

※ 동물용의약품 안전성·유효성 심사 절차 : 농림축산검역본부 동물방역/동물용의약품평가 홈페이지(www.qia.go.kr) 참조

귀하의 질문에 만족스러운 답변이 되었기를 바라며, 답변 내용에 대한 추가 설명이 필요한 경우 농림축산검역본부 해외전염병과 나진주 연구관(054-912-0873)에게 연락주시길 바라고, 동물용의약품 안전성 및 유효성 심사 절차 관련 문의사항이 있으신 경우는 동물약품관리과 박나래 주무관(054-912-0542)에게 연락주시면 친절히 안내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