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0.5.29 10:42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78732
발행일: 2020/03/31  편집부
안산시 단원구, 가로등 조도개선 통해 '안전한 밤길' 조성
- 나트륨램프 가로등 582개 고효율 LED등으로 교체…안전·쾌적·예산절감 등 1석 3조 효과


안산시 단원구(구청장 이기용)는 안산천서로 등 주요 간선도로의 나트륨램프 가로등을 고효율의 LED등으로 교체하는 가로등 조도개선사업을 완료했다고 31일 밝혔다.

 

단원구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를 회복하고 시민들의 안전한 밤길 조성을 위해 신속 재정집행을 통해 긴급 가로등 공사를 추진했다.

 

총 사업비 33천만 원이 투입된 가로등 조도개선사업을 통해 선부동과 와동을 잇는 주축 도로인 선부로 외 석수로, 지곡로, 정지로, 와동로 업무시설이 집중된 고잔로 대학가와 유동 인구가 많은 예술대학로, 적금로, 안산천서로의 구형 나트륨램프 가로등 582개가 고효율 LED등으로 교체됐다.

 

기존 방전등보다 광효율이 우수한 고효율 LED등은 균조도가 우수해 운전자 시야확보가 뛰어나고 보다 안전하고 밝은 밤거리를 제공한다. 에너지 사용량도 기존보다 40% 절감할 수 있어 전기요금 및 유지관리비를 줄이는 등 13조의 효과가 기대된다.

 

이기용 단원구청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이 많이 통행하는 도로와 골목길을 중심으로 에너지절약과 광효율이 우수한 LED등으로 지속적인 교체를 추진해 안전한 밤거리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상현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