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0.8.4 10:38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82106
발행일: 2020/07/29  편집부
경기도의회 진용복 부의장, ‘비즈엠 창간 1주년 대토론회’ 참석
- ‘사람과 환경을 생각하는 대도시권 개발정책 구현해야!’


경기도의회 진용복(더불어민주당, 용인3) 부의장은 지난 28, 경인일보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비즈엠 창간 1주년 대토론회에 참석하여 축하했다고 전했다.

 

경인일보비즈엠미래사회발전연구원이 공동주최이번 토론회에는 배상록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 이재율 미래사회발전연구원장, 노춘희 비즈엠 자문위원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진용복 부의장은 축사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현재까지의 대도시권 개발정책의 문제점을 살펴보고 새로운 개념의 개발정책 방향과 필요성에 대해 다시 한 번 점검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이제는 우리 몸의 허파와도 같은 숲과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도시재생으로의 전환을 통해 친환경 생태도시로의 변모가 필요한 때라며, 어느 도시에나 생길 수 있는 각종 교통, 교육, 환경, 난개발 문제 등의 해결을 위한 정부와 지자체의 개발정책이어야만 국민의 동의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사람중심 민생중심 경기도의회는 앞으로 사람과 환경의 가치를 고려한 대도시권 개발정책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선옥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