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1.4.20 11:43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85923
발행일: 2020/12/09  편집부
대구시 권영진 시장, 퇴원 후 '첫 간부 회의' 주재


최근 위암 수술 후 지난 7일 업무에 복귀한 권영진 대구시장이 8일 오전 영상회의로 진행된 간부회의를 주재했다.

권영진 시장은 회의에서 “바쁜 시기에 누를 끼쳐 죄송하다. 양 부시장을 중심으로 현안을 잘 대응해 주신 간부들과 시청 가족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코로나19와 관련해서는 “대구가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상황을 유지하고 있는 것은 시민들이 마스크 쓰기 등 개인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지키며 시민 정신을 발휘해 주고 있고, 이를 위한 적극적인 지원 및 점검, 선제적 진단검사 등의 효과라고 생각한다”면서, “또다시 위기 상황이 오지 않도록 시민들이 아프면 빨리 검사를 할 수 있는 분위기와 여건을 만들어 가는 게 굉장히 중요하다. 그리고 항원 신속 진단 키트를 이용한 스크리닝 검사가 가능하도록 보건복지부 등에 건의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가 다시 우리 대구를 멈춰 세우지 않도록 사전에 잘 지도 및 점검하고 지원하는 역할들을 어렵더라도 계속 잘 해 줄 것을 부탁한다. 아울러 코로나와 함께 하는 시대에 어떻게 하면 시민들의 삶을 지키고, 경제를 도약시키고 미래를 잘 준비해 열어 나갈지에 대해서도 창의적인 고민과 함께 시정을 업그레이드 해나가길 바란다”며 시 간부와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노중균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