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2.5.11 14:38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196062
발행일: 2022/01/21  편집부
서울시 집값, 95% 이상... 거품이 있다

- 서울시민 여론조사결과, 서울시 집값에 대해 지금보다 더 오를 것이다 40%이상

- 규제 완화(용적률 상향)를 통한 주택 공급의 확대를 집값 하향 안정화의 정책방향으로 꼽아

 


지난해 12월 서울특별시의회 정재웅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3)이 서울시 집값에 대한 인식에 대해 여론조사기관인 씨에스넷에 의뢰하여 서울시민의 의견을 조사한 결과, 일반인 응답자의 95.9%와 전문가 응답자의 97.2%거품이 있다고 답했다.

 

여론조사는 서울시 거주 만 19세 이상 일반인 남녀 900명과 주택 정책관련 전문가 107명을 대상으로 현재 서울시 집값에 대한 인식’, ‘향후 1년 이내 서울시 집값 전망’, ‘향후 1년 이내 서울시 집값 상승/하락 예상 비율’, ‘향후 서울시 집값 하향 안전화 가능성’, ‘서울시 집값의 하향 안정화를 위한 정책 방향’, ‘역세권 고밀도 개발의 서울시 집값 하향 안정화에 대한 도움 여부’, ‘고밀도 개발 대상과 지역 확대에 대한 동의 여부등에 대한 의견을 수집했다.

 

그 중 향후 1년 이내 서울시 집값 전망에 대해서 일반인은 지금보다 더 오를 것이다라는 응답이 44.3%로 가장 많았으며, 전문가는 지금 수준에서 머물 것이다라는 응답이 40.2%로 가장 많이 나타나 일반인과 전문가 집단 사이에 집값 전망에 대한 인식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다음으로 현재 정부에서 서울시 주택 공급의 확대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역세권 고밀도 개발정책에 대해서 향후 집값의 하향 안정화에 도움이 될 것이냐는 질문에는 일반인과 전문가의 의견이 극명하게 나뉘었다. 일반인의 경우, ‘불가능하다고 본다는 응답이 55.3%가 나왔으며, 전문가는 가능하다고 본다는 의견이 57.%가 나와 두 집단의 인식이 다름을 보여주었다.

 

또 다른 질문 항목인 서울시 집값 안정화를 위해 규제 완화를 통한 공급의 확대를 강화해야한다는 질문에 대해서는 일반인과 전문가 모두 50% 이상으로 나타났다. 다만, ‘투기 수요 억제를 위한 세제 강화를 통해 안정화시키자는 일반인 응답자의 답변이 41.6%로 나타나 전문가의 답변인 22.3%보다 2배에 가까운 선택을 받았으며, 세금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일반인과 전문가의 견해차이가 있다는 것도 보여주었다.

 

추가로 역세권 뿐 아니라 전 지역에 대해 용적률 일괄 상향조정을 통한 고밀도 개발 지역의 대상과 지역을 확대해야한다는 부분에 대해서 일반인은 동의한다에 52.4%가 응답했고 전문가는 동의하지 않는다에 67.3%가 응답하여 고밀도 개발에 대한 양 측의 시각 차이를 보여주었다.

 

동 여론조사를 기획한 정 의원은 서울시가 재개발, 공공재건축 등으로 부동산 문제해결을 위해 다방면으로 주택을 공급하려는 정책을 펴고 있는 상황에서 이러한 정책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은 무엇인지, 또 직접 느끼는 서울시 집값의 정도와 미래 전망은 어떤지에 대한 의견을 들어볼 필요가 있다고 판단해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여론조사 결과를 토대로 시민들이 집값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강구하는 한 편, 제도 마련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위 여론조사는 일반인의 경우 2021121일부터 동월 3일까지, 전문가의 경우 126일부터 동월 10일까지 시행되었으며 표본오차는 95%신뢰주순에서 ±3.27%p이다.

 

김영수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