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4.6.20 16:23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214729
발행일: 2024/05/24  편집부
용인특례시, 전대·에버랜드역서 2024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진행
- 열차 고장·충돌 대비 시민 안전 강화 위해…소방·경찰 등과 합동으로

▲ 용인특례시가 용인경천철에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진행했다 (사진제공 = 용인특례시)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지난 22일 용인경전철 전대에버랜드역에서 2024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행정안전부의 안전한국훈련 기본계획에 따라 각종 재난에 대비하고 대응 역량을 높여 각종 재난 발생 시 시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매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시와 보건소, 용인경전철 운영사인 용인경량전철() 관계자들과 용인소방서, 용인동부경찰서 등 유관기관도 동참했다.

 

훈련은 열차 고장으로 인한 충돌 상황을 가정해 이뤄졌다. 시는 재난안전통신망(PS-LTE)을 통해 소방과 경찰 등에 위기 정보를 신속하게 전파하고 승객들이 안전하게 대피하도록 안내하는 등 초기 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데 중점을 뒀다.

 

재난안전통신망은 지방자치단체와 경찰, 소방, , 병원 등 관련 기관의 무선 통신망을 하나로 통합한 것으로, 스마트폰 형태의 단말기로 다자간 메시지나 영상통화 등 긴급연락이 가능해 위기 상황에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도시철도 사고 발생 시 신속한 초기대응 및 유관기관 간 협조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훈련을 했다위기 발생 시 시민의 인명·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고 재난상황을 복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 김효경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