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1.6.14 15:30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joongboonews.com/news/187627
발행일: 2021/02/04  편집부
대구시, 먹거리 안전을 책임질 '식품 안전 레벨-업 어드바이저 사업' 실시
- 식품업소에 베테랑 퇴직공무원 노하우 전수

대구시는 식품 관련 사고를 예방하고 영업 초기 안정적인 영업기반 확보를 지원하기 위해 올해도 지역의 식품 및 외식업소를 대상으로 ‘식품 안전 레벨-업 어드바이저’ 사업을 실시한다.

인사혁신처에서 전액 국비를 지원하는 ‘퇴직공무원 사회공헌사업’ 공모에 ‘식품 안전 레벨-업 어드바이저’사업이 작년에 이어 올해 2년 연속 선정됐다. 이에 대구시는 식품안전분야 7년 이상 근무 경력이 있는 퇴직 공무원 중 식품안전 분야 자문단을 선발해 ▶식품안전 관련 현장 컨설팅 ▶식품 위생 법령 기본사항 교육 및 법률 자문▶업종별 맞춤형 식중독 예방 교육 ▶식품 관련 시책과 ▶코로나19 생활방역수칙 안내 등 식품 안전분야에 투입할 계획이다.

선발된 자문단은 식품위생법 위반 이력업소에 현장 방문해 영업자가 어려워할 수 있는 식품위생법령에 대해 조언하고 지역 내 식품업소가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에는 식품 안전에 대한 노하우를 전수할 계획이다. 노하우 전수는 지역에 소재지를 둔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식품(즉석·판매)제조·가공업 등 신규 영업신고(지위승계)한 영업자와 위생 취약업소의 영업자를 대상으로 하고 각 구·군 위생부서 민원실에서 3월부터 연중 신청받는다.

‘식품 안전 레벨-업 어드바이저 사업’을 통해 지난해 6월부터 약 7개월간 음식점 및 제조업소 600여 개소에 노하우를 제공했다. 그 결과 참여업소의 식품위생법 위반률이 비참여 업소보다 7배가 낮아졌고 법령위반과 행정처분으로 인한 영업 손실이 크게 감소했다. 또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업소별 방역수칙 안내 및 홍보 활동으로 참여업소의 큰 호응을 얻었다.

김재동 대구시 시민건강국장은 “베테랑 퇴직공무원의 식품 안전 어드바이저 사업으로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식품 및 외식업소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먹거리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중균 기자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