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3.5.26 14:18
 http://www.joongboonews.com/news/205850
발행일: 2023/03/27  편집부
[기획보도] 수원특례시의회, 최초 “정책포럼” 눈길

- “특례시의회에 맞는 조직 · 권한부여가 맞다주장

- 김기정 의장, “눈높이에 맞는 제도적 개선 논의 자리가 되길...”

 

▲ 김기정 수원특례시의회 의장 (사진제공 = 수원특례시의회)
  


수원시특례시의회가 최초로 정책포럼장을 마련,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김기정 수원특례시의회 의장은 지난 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특례시의회의 위상 제고와 권한 확대를 위한 정책포럼을 개최했다.

 

수원시나 수원시의회 마찬가지로 출범한지 1년이 지났지만, 무늬만 특례시지 중앙정부로부터 집행부에 권한을 주지 않고 있다는 것이 요지다.

 

특히 수원특례시의회 같은 경우, 광역수준의 의정 소요를 따라 잡지 못하고 있어 특례시에 맞는 권한 확보가 필수적인 과제로 남아 있다.

 

이래서 수원특례시의회 주관 정책포럼을 통해 자리를 마련해 나가고 있다.

 

의회 정책포럼에는 강영우 의회운영위원장(더불어민주당, 영화·조원연무동)과 금창호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인 박사가 기조 강연으로 시작됐다.

 

이날 강연에 앞서 김기정 수원특례시의회 의장은 이번 포럼은 전문가와 함께 수원특례시의회 출범의 가치와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특례시의회의 역할과 나아갈 방향 등을 제시 했다. 그리고 이를 위한 재정적 과제 및 제도 개선을 논의한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했다.

 

토론회에서 논의된 소중한 의견들이 잘 반영 될 수 있도록 실질적으로 추진 배경도 중요하다고 했다. “앞으로도 수원특례시의회는 문제점이 도출되면, 이를 바탕으로 수원특례시의회가 선도적으로 관련 기관과 긴밀하게 협조를 통해 보안 · 발전하여 나갈 수 있도록 준비 하겠다고 말했다.

 

수원특례시의회는 이뿐만 아니라 수원시 주민참여 예산 토론회도 개최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수원특례시 주민참여예산 제도의 진단과 앞으로 발전방향 모색”, 수원특례시의회가 토론회 장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히고 있다.

 

김기정 의장은 수원특례시는 2009년에 선도적으로 주민참여예산 운영 조례를 제정하였지만 본래의 취지에 적합하지 않은 사업에 예산이 사용되어 왔다, “토론회를 통해 주민참여예산의 편성과 운용 전 과정에 시민들의 참여를 보장하는 방향으로 새롭게 지방분권에 맞게 나가겠다고 했다.

 

권중섭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