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24.4.17 10:26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ongboonews.com/news/212937
발행일: 2024/02/29  편집부
경기도교육청, 학교 밖 청소년의 안전한 학습권 보장 2024년 1차 대안교육기관 등록제

315일 온라인 설명회, 41일부터 5일까지 접수
도내 미등록 교육시설 대상 대안교육기관 등록제 운영

- 대안교육기관은학교명칭 사용, 학생은 취학의무유예 신청 가능


▲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 전경 (사진제공 = 경기도교육청)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이 교육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20241차 대안교육기관 등록제를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대안교육기관 등록제는 관련 법령에 따라 일정 기준을 충족한 교육시설을 교육감에게 등록하는 제도이다. 도교육청은 2022년부터 4차례 대안교육기관 등록제를 실시해 총 60기관이 등록됐다.


등록 대안교육기관은 학교명칭 사용과 학생은 취학의무유예 신청이 가능하며 프로그램운영비, 도서 구입비 등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다.


기관에서는 학생 안전을 위해 인적 사항 원적교 통보 수업료 반환기준 준수 예결산 내역 홈페이지 공개 대안교육기관 운영위원회 구성·운영 등 법적 의무 사항을 준수해야 한다.


등록을 희망하는 도내 미등록 교육시설은 41일부터 45일까지 수원 경기도교육복지종합센터와 의정부 도교육청 북부청사를 방문해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도교육청은 315일 온라인 설명회와 사전검토를 실시한다. 접수 기관 대상 서류심사 현장실사 등록운영위원회 심의를 거친 후 5월 누리집에 최종 선정 기관을 공개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엄신옥 교육복지과장은 대안교육기관 등록제는 학생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하는 권리를 보장하는데 있다라며 대안교육기관 지원 사업과 학교 밖 청소년 교육 지원 사업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교육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백태욱 기자

 


편집부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